보통 카페24 솔루션을 이용해서 직접 제작해왔던터라 스킨을 구매할 일은 없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일하게된 업체에서 스킨 제작에 소모되는 시간을 줄여보고자 스킨을 구매하자는 의견이 나와서 처음으로 템플릿 구매를 해봤습니다. 결론부터 이야기하자면, 정말 고발해버리고 싶을정도로 소스가 엉망이네요.

이를테면 이런겁니다. 1차적으로 모든 소스가 minify 된 상태로 프로덕션 용으로 제공되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사이트 속도면에서 이점을 얻고자 한 것 정도로 이해했습니다. 그런데 보통 템플릿을 구매한다해도 그대로 쓰는 경우는 별로 없습니다. 수정을 하기 마련이죠. 그런데 이 업체는 악의적으로 수정을 어렵게 만들어 놨더군요. 그래야 계속 자신에게 수정을 맡길테니까요.

그래서 그 수법에 대해서 좀 이야기해보고자 합니다. 너무 약올라서 반디캠을 받아서 수정하는 과정을 동영상으로 촬영해놨습니다.

먼저 CSS 소스가 가장 엉망입니다. 카페 24 스킨을 구매했을 경우엔 저작권 침해가 이뤄질 것을 우려하여 소스 코드에 직접적으로 FTP를 통해 접속할 수 없게 막아놓았습니다. 그래서 서브라임 텍스트나 아톰 에디터와 같은 툴을 통해 직접적으로 수정할 수가 없어서 카페 24 자체에서 제공되는 스마트 디자인 창에서 수정해야합니다. 그래서 너무 복잡해서 에디터에 그대로 붙여넣은 모습이 바로 아래와 같은 상황입니다.

전부 minify 되어있어서 가뜩이나 많은 카페24 CSS 파일들이 죄다 이모양이라 수정하려면 전부 손을 봐야합니다. 그래서 소스를 보기 좋게 수정할 수 있는 상태로 만들어보니 아래와 같이 저작권 안내 주석 포함하여 약 816줄로 파악됩니다.

이제부터 눈여겨볼 것은 정의 된 것들이 중복되서 나온다는 점입니다. 아래 소스에서 찾기를 한 결과 하나의 정의가 5번이나 중복되는 것이 보입니다.

 

이렇게 중복된 소스들을 모조리 찾아서 하나의CSS 파일을 정리하는데 약 10분 가량 걸립니다. 그렇게 전부 중복된 코드들을 정리해서 간추리고 보니 아래와 같이 정리됩니다.

놀랍지 않습니까 208줄입니다. 816줄의 소스중에 쓰레기로 일부러 삽입된 소스가 400줄이 넘는다는 이야기입니다. 심지어 CSS 파일을 열어볼때마다 죄다 이 모양이라서 충격적이고 화가나서 참을 수가 없더군요. 하루하루 돈 주고 똥을 사서 치우는 느낌이라 이거 참 곤란하고 시간은 시간대로 들고 있는 상황입니다. 탬플릿을 구매한 의미가 없는 상태가 되어 있는거죠.

비단 이 업체만 그럴까 싶은게 너무 악의적으로 소비자를 우롱하는 상황에 참 분노를 금할 길이 없습니다. 무려 70만원이나 주고 산 템플릿이 이상태라는게 참 놀라울 따름입니다. 법적인 사태가 벌어질 것이 우려되어 업체 이름은 공개하지 않겠습니다만, 스킨을 구매하시는 것보다 그냥 차라리 제작 업체에 맡기는게 추후 책임 문제가 벌어질때도 사태가 악화되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혹시라도 쇼핑몰을 창업하실 예정이시라면 템플릿 구매는 한 번 생각해보셔야할 것 같습니다.

0

Leave a Reply

avatar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

  Subscribe  
Notify of